<치유>


임서진 ​ 나는 종이보다 포슬린 타일에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한다. 포슬린 타일은 실수하면 닦아 낼 수 있어 심리적으로 편안하고 페인팅과 가마에 굽는 과정을 여러 번 반복하면서 은은하게 그림이 쌓아지는 과정을 볼 수 있어 좋다. 10년 전, 나는 포슬린 아트에 대한 갈망으로 독일로 향했다. 그곳에서 우연히 들린 작은 서점에서 마더데레사 사진집 한 권을 발견하였다. 인도에서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헌신하는 수녀님의 모습이 상세하게 담긴 사진들을 보며 마음이 숙연해졌다. 어린 시절부터 내 마음속에 좋은 느낌으로 기억되어 저 있던 데레사 수녀님. 그녀의 삶이 궁금해져 '마더데레사'라는 책을 읽게 되었다. 믿음과 성품, 따뜻한 유머감각, 여러 협력자들이 함께 봉사하는 선교회의 기록들을 통한 수녀님의 삶은 '나도 이 세상에 도움이 되고 필요한 사람이 되어야지.'하는 생각을 하게 만들었다. 데레사 수녀님의 세상에 대한 사랑과 헌신이 내가 그리는 그림에서도 느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작업을 시작했다. 하느님께 나를 아름답게 써 달라고 기도하면서 그리는 매 순간이 행복했다. “서로를 보며 웃으세요. 가족들에게 시간을 내 주세요. 서로를 향해 미소를 지으세요” 데레사 수녀님은 위대한 사랑으로 작은 일들을 할 때 우리가 얼마나 행복할 수 있는지 알려주고 싶어 했다. 나의 작은 전시도 서로에게 치유가 되고 보는 이들에게 행복을 전할 수 있는 작은 일이 되길 희망한다. 동의대학교 산업디자인학과 제품디자인과 졸업 (2003 .2. 21) 2014~현 보나쥬르 패키지 디자이너 2009~현 뮤지컬 무대스케치 프리랜서 (맨오브라만차, 브로드웨이42번가, 삼총사, 프랑켄슈타인 등등) , 2009~현 베이직하우스 패션그래픽디자인 프리랜서 2007~2008 스포츠 어빌리티 ‘스피도’ 수영복 그래픽 디자이너 그룹전 2011 포슬린 페인팅 / 경인미술관 / 서울 2010 포슬린 페인팅 / 경인미술관 / 서울 2006 Porzellanausstellung in Trostau / 트뢰스타우 시청갤러리 /독일

이현경 ​ 어린 시절 자주 했던 조부모와의 산행은 다소 험난했지만 즐거웠던 기억으로 남아 지금까지도 나에게 좋은 영향을미치고 있다. 나는 작업 중 슬럼프에 빠지거나 머리가 복잡한 날이면 산을 찾곤 한다. 산의 시원하고 청량한 공기가 내 안으로 깊숙이 들어오면 머릿속부터 부유하던 수많은 생각들이 그 순간만큼은 사라져 버린다. 산의 존재는 그 자체만으로도 조부모의 품같이 따뜻하고 조건 없는 사랑을 주는 대상이고, 어느 누구보다 나에게 위안과 힘을 주는 존재였다. 혼자 가더라도 혼자가 아니고, 언제나 묵묵히 그 자리에서 나를 기다려 묵언 속에 수많은 위로와 치유의 메시지를 보내 주는 곳 이번 전시는 자연스럽고 투박한 재료를 기교 없이 재료 고유의 질감을 이용하여 꾸밈없는 산의 이미지를 표현했다. 산에서 느껴지는 최소한의 색감만을 사용하여 시각적 피로감을 줄여주고 산, 나무, 구름, 식물들의 상징적 형태를 선과 면을 조합으로 표현함으로써 단순한 아름다움이 주는 편안함을 만들어 내려고 했다. 바쁜 생활 속에 전시장을 찾은 고마운 이들에게 나의 작품으로 인해 조금이나마 치유의 메시지가 전달될 수 있기를 바란다. 이화여자대학교 도자예술과 졸업 이화여자대학교 동대학원 졸업 현 K-디자인스튜디오 대표 및 융복합디자인 연구 중 경주대학교 디자인학부 출강 2010~서양자수 강의 2009 Ecole.B.T.A.F 서양자수 입문 2005~2012 독일,이탈리아 등 다수의 페인팅 세미나 참가 및 수료 2007~2008 세라믹페인팅 아카데미 공동대표 (서초동) 2002~2005 세라믹주얼리 ‘小美’ 대표 그룹전 2011 ‘Grace Garden' 정기 전시/경인미술관/서울 2010 ‘Grace Garden' 정기 전시/경인미술관/서울 2007 이화여자대학교 동문전/서울 2006 Porzellanausstellung in Trostau/ 트뢰스타우 시청갤러리/독일 2006 이화여자대학교 동문전 /서울 2004 크리스마스 선물전/초대전/포스코


ⓒ GALLERY MARRON

갤러리 마롱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 143-6

​갤러리 대여 전시 공간 대관 북촌 삼청동

  • Black Instagram Icon
  • Black Facebook Icon